UPDATED. 2019-10-18 16:53 (금)
한국양궁의 미래를 이끌 주인공들 한자리에 !!
한국양궁의 미래를 이끌 주인공들 한자리에 !!
  • 김한중 기자
  • 승인 2019.07.29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천군, 제46회 한국중고양궁연맹회장기 전국 남․녀 중․고등학교 양궁대회 개최

 

사진=예천군제공

[장애인문화신문=김한중기자]  한국중고양궁연맹(회장 김학동)이 주최하는 제46회 한국중고양궁연맹회장기 전국 남녀 중고등학교 양궁대회 및 제45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기 시도 대항 전국 남녀 중고등학교 양궁대회가 오늘 724일부터 30일까지 활의 고장인 예천진호국제양궁장에서 개최된다.

이번 대회에는 중고연맹회장기 대회 123개팀 732, 문화체육관광부 장관기 대회 93개팀 556명 등 총 215개팀 1,288명의 선수단이 참가해 한국중고양궁연맹 올림픽 라운드 방식에 따라 열전을 펼친다.

개회식은 24일 오후 3시 대회장인 김학동 예천군수, 대한양궁협회 김기찬 부회장을 비롯한 기관단체장, 양궁관계자, 선수임원, 지역 주민 등 1,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한국중고양궁연맹회장 김학동 군수는 대회사에서 우리나라 양궁은 그동안 올림픽을 비롯한 각종 세계대회에서 뛰어난 성적으로 국위를 선양하여 왔을 뿐 아니라 세계양궁 발전을 선도해 나가고 있다, 여기 계신 선수 여러분들은 미래 한국양궁의 희망임을 늘 명심하고 한 발 한 발 최선을 다해 경기에 임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대한양궁협회 정의선 회장은 치사에서 한국 양궁은 현재 세계 양궁계의 거센 도전과 학교체육, 엘리트체육 정책의 변화 등 내·외부의 큰 어려움에 직면해 있다, 이러한 어려움 속에서도 모두 하나 되어 목표를 향해 최선을 다한다면 우리의 갈 길이 두렵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예천군은 이번 대회에 참가하는 어린 꿈나무들이 최상의 조건에서 경기를 할 수 있도록 경기장 시설물 및 주변 정비뿐 아니라, 대회 기간 중 불편함이 없도록 숙박시설, 음식점, 휴게시설 등을 점검하고, 자체 의료팀을 현지에 배치하는 등 철저한 준비를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