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8 16:53 (금)
왕산허위선생 장손 예우와공단50주년 홍보영상물 관련 구미시 입장문
왕산허위선생 장손 예우와공단50주년 홍보영상물 관련 구미시 입장문
  • 김한중 기자
  • 승인 2019.09.24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세용 구미시장

[장애인문화신문=김한중기자] 구미시의 입장문 발표내용 입니다.

 

최근, 구미시정과 관련 논란이 된,“왕산허위선생 후손에 대한 예우공단 50주년 기념사업 홍보영상물의 박정희 대통령 누락건에 대해 시장으로서 책임을 통감하며 심려를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먼저, 지난 920일 독립유공자 왕산허위선생의 장손자 허경성옹 내외분과의 면담과정에서 예우를 다하지 못해 송구하게 생각합니다.

 

구미시는 왕산허위 선생을 비롯한 지역독립운동사에 대한 체계적인 재정립과 다양한 선양사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허경성옹 내외분은 시정의 진심과 취지를 왜곡하는 일각의 주장만을 들으시고 시위에 나섰기에 안타깝고 답답한 마음이 앞섰습니다.

 

조금 더 사려 깊은 설명과 유족에 대한 세심한 배려를 하여야 했으나 그렇지 못한 점 다시 한 번 진심어린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일부 언론에서 보도된 면담과정에서 욕설을 했다는 내용은 사실이 아님을 분명히 밝힙니다.

그리고,

 

지난 918일 구미공단 50주년 홍보영상과 관련입니다.

 

오늘날의 구미공단은 박정희대통령의 결단과 삼성, LG, 코오롱 등 대기업과 중소기업, 노동자, 이주민의 헌신과 노력의 결과라고 평소 강조해 왔습니다.

 

기념식 홍보영상과 역사화보집(열정 50년 비상 50)을 제작하는 과정에서 화보집에는 박정희대통령의 사진이 실렸으나 홍보영상에는 빠지는 실수를 범했습니다.

 

이에 많은 시민들로부터 이의 제기가 있었고 일부에서는 정치적 의도가 있었다는 주장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는 사실이 아님을 분명히 밝힙니다.

 

영상물 제작과정에 조금 더 신중하고 세심했어야 하는데 오해의 소지를 만든 점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하며 앞으로 모든 시민의 다양한 의견이 시정에 녹아들고 나아가 시민화합과 협치의 시정이 되도록 심혈을 기울이겠습니다.

 

문제가 된 홍보영상물은 박정희대통령의 영상을 추가 제작하여 상영 하였습니다.

 

 

2019921

 

구미시장 장세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