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6 09:42 (금)
제2회 구미전국농악경연대잔치 성료
제2회 구미전국농악경연대잔치 성료
  • 김한중 기자
  • 승인 2019.10.04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농악전수생연합, 전국농악경연대회 일반부 대상 수상
단체사진

 

[장애인문화신문=김한중기자]  구미의 전통문화자산인 구미 무을농악을 전승보전하고자 지난 928일과 29일 양일간, 구미 새마을운동테마공원에서 개최된 제2회 구미전국농악경연대잔치에서 고창농악전수생연합이 일반부 대상을 차지했다. 학생부에서는 김천 개령초등학교 빗내농악단이 대상의 영광을 안았다.

평택농악 축하공연

 

올해로 2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전통문화예술 전승과 지역무형 문화를 계승 발전시키고, 농악(農樂)으로 화합하고 시민 누구나 전통문화를 즐기기 위해 구미시가 주최하고 ()한국농악보존협회가 주관하여 개최하였다.

경연사진

 

첫째 날 지역경연과 둘째날 전국경연대회를 펼쳤으며, 동해안별신굿(국가무형문화재 제82-1), 평택농악(국가무형문화재 제11-2), 구미농악단, 농악명인의 축하공연이 이어져 풍성한 볼거리로 흥겨운 무대를 선사했다.

 

지역경연에서는 총 22개의 구미지역 농악팀이 참여하여 열띤 경연을 펼쳐 구미문화원 풍물단이 지역 대상을 수상하였으며, 둘째날 전국경연에 지역을 대표하여 참여하였다.

 

경연사진

둘째 날에는 전국각지에서 모여든 농악단들이 경연을 펼쳐 일반부 대상에는 고창농악을 전수받은 대학교 풍물패 동아리들이 모여 결성한 서울의 고창농악전수생연합이 차지했으며, 학생부에서는 김천의 개령초등학교 빗내농악단이 영광을 안았다.

 

대상 수상팀

이번 경연대잔치를 통해 농악(農樂)이 전통예술 컨텐츠로서, 전통문화의 대중화와 더불어 시민과 함께 나누고 즐기는 축제의 장으로서 자리매김 하기를 기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