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5 16:02 (금)
방송인 김문호 한의사, 코로나19 극복 위해 '3천만 원 기부'
방송인 김문호 한의사, 코로나19 극복 위해 '3천만 원 기부'
  • 박노충 기자
  • 승인 2020.03.19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사회 소외계층을 위한 기부동참…직접 찾아뵙지 못해 미안하다…
사진=방송인 김문호 한의사 프로필
사진=방송인 김문호 한의사

[장애인문화신문=박노충 기자]방송인 김문호 한의사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부금 3천만 원을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윤영석, 이하 서울 사랑의열매)에 전달했다.

기부금은 전국으로 급격하게 퍼지고 있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하여 취약계층에게 마스크, 손소독제 등 의료용품 지원, 긴급구호용품 지원 등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김문호씨는 “여러분 곁으로 달려가지 못해 안타깝고 죄송하다. 바이러스와의 최전방에서 싸우고 계신 의료진 여러분들께 깊은 경의를 표한다”며 “특히 더 힘들고 외로운 독거노인 어르신,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 그리고 여성 장애인들에게 마스크와 위생용품이 전해 질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한 “저는 지난 세월 방송을 통해 많은 사랑을 받고, 그 방송 활동을 통해 경제생활을 영위해왔다. 그렇게 받은 사랑을 조금이나 돌려드리고 싶었다”며 “직접 배달 해 드리고 싶은 마음이지만, 이렇게나마 따뜻한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기부의 뜻을 전했다.

이에 김용희 서울 사랑의 열매 사무처장은 “소외된 지역주민들에게 조속히 기부금을 전달하여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 예방과 의료비 지원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