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2 12:19 (화)
우리동네 식당·단골가게 힘내게…‘착한 선결제’ 참여해요
우리동네 식당·단골가게 힘내게…‘착한 선결제’ 참여해요
  • 김재덕 기자
  • 승인 2020.04.23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기부, 27일부터 대국민 캠페인 전개…인증샷 이벤트도 진행
착한 선결제 운동에 참여한 영화배우 안성기 씨.(사진=중기부 제공)
착한 선결제 운동에 참여한 영화배우 안성기 씨.(사진=중기부 제공)

[장애인문화신문=김재덕 기자]정부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를 위해 ‘착한 선결제 대국민 캠페인(이하 ‘착한 선결제 캠페인’)’을 펼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대한상공회의소, 한국경영자총협회, 중소기업중앙회, 소상공인연합회 등과 함께 오는 27일부터 ‘착한 선결제 캠페인’을 벌인다고 22일 밝혔다.

‘착한 선결제 캠페인’은 평소 자주 이용하는 음식점, 우리동네 가게, 카페 등 소상공인·자영업 업소에 선결제하고 재방문을 약속하는 운동이다.

코로나19 사태로 위기에 처한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의 어려움을 덜어주자는 취지에서 시작됐다.

중기부는 국민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캠페인 홈페이지(www.good-buy.co.kr)에 선결제 인증샷을 올린 사람 중 1000여명을 선정해 코로나19 특별재난지역의 소상공인 제품, 지역 특산품 등을 주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또 민간에서 선결제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음식·숙박업, 관광업 등 코로나19 피해업종에 대한 신용·체크카드 소득공제율은 6월 사용분까지 일률적으로 80%로 확대하기로 했다.

소상공인 점포 선결제에 동참한 기업에는 소득세와 법인세에 세액공제 1%를 적용하는 내용으로 법 개정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캠페인에는 영화배우 안성기 씨와 유준상 씨, 사진작가 강영호씨가 먼저 동참했다. 이들은 재능기부로 캠페인 홍보 공익광고에 출연하기도 했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민·관이 처음으로 힘을 합쳐 진행되는 착한 선결제 캠페인이 소상공인·자영업자들에게 용기와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늘 그 자리에 두고 싶은 우리동네 식당, 내가 자주 찾는 단골식당과 카페 등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를 더 힘내게 하는 선결제 운동에 많은 국민의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