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2 15:44 (수)
화성시, 발안만세시장 ‘화재 알림 시설사업’ 선정
화성시, 발안만세시장 ‘화재 알림 시설사업’ 선정
  • 김길암 기자
  • 승인 2020.07.28 0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통시장 내 화재 예방 효과
서철모 화성시장 “시민들 전통시장 더 많이 찾는 계기 될 것”

[장애인문화신문=김길암 기자]화성시는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지원하는 ‘전통시장 화재 알림 시설사업’ 공모에서 발안만세시장이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전통시장 화재 알림 시설사업은 발안만세시장 내 개별점포별에 화재 감지시설(불꽃, 연기, 온도감지기 등)을 설치하고 공용부분에도 화재감시용(방범 기능 포함) CCTV 설치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화성시는 이번 화재 알림 시설사업 선정으로 전통시장을 찾는 시민들이 화재로부터 안전함을 느껴 지역 전통시장을 더 많이 찾게 될 것으로 보고 있으며 시장상인들 역시 화재감지기 설치로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 지원사업은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중요한 사업으로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시민들이 전통시장 더 많이 찾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중소벤처기업부 지원 ‘2020년 제6차 전통시장 화재 알림 시설 설치사업’은 경기도 2곳을 포함해 전국에서 11곳이 선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