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4 09:07 (목)
서울시, 여름철 중증장애인에 쿨매트 등 냉방물품 지원
서울시, 여름철 중증장애인에 쿨매트 등 냉방물품 지원
  • 한다영 기자
  • 승인 2020.08.24 0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문화신문] 한다영 기자=서울시가 긴 장마가 끝나고 폭염이 시작됨에 따라 여름철 땀 배출, 욕창 방지 등 건강관리에 취약한 중증장애인 2,683명에게 쿨매트, 냉온수매트 등 냉방물품을 구매 지원한다고 밝혔다.

와상・사지마지・독거 증증장애인은 스스로 체위 변경이 힘든 경우가 많아 여름철 건강관리에 특히 취약한데, 일반 매트리스를 사용하면 땀 배출이 용이하지 않아 일상생활에 큰 불편을 겪는다.

이번에 서울시가 구매 지원하는 쿨매트(2천장)는 중증장애인이 용이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기획된 물품이며 지방 소재한 장애인이 직접 생산한 침구류 중증장애인생산품시설에서 구매한 물품으로 장애인 일자리 창출과 장애인근로자 소득향상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설 생산 쿨매트는 여름용 시어서커 원단과 100% 국내산 솜으로 제작해 땀 흡수가 잘되고 물빨래가 쉬우며 양면으로 구성해 활용도를 높였다.

이번 냉방물품 지원은 동 주민센터를 통해 독거, 와상, 사지마비 등 중증장애인으로 꼭 필요로 하는 대상자를 사전에 추천받아 대상자를 선정했다.

한편, 지원물품은 중증장애인생산품시설에서 생산 되는대로 매일 각 주민센터로 배송되며 담당 공무원이 가정방문을 통해 안부를 묻고 직접 배부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