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17 10:53 (목)
안산시-미국 라스베가스시, 교류 성과 열매 맺어
안산시-미국 라스베가스시, 교류 성과 열매 맺어
  • 김길암 기자
  • 승인 2020.09.08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라스베가스시, 안산시가 요청한‘안산자매공원’한국전통 조형물 개보수 완료

[장애인문화신문] 김길암 기자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국외 자매도시인 미국 라스베가스시에 있는 ‘안산자매공원(Ansan Sister Park)’의 조형물 개보수 작업이 완료됨에 따라 현지 한인회가 감사의 마음을 전해왔다고 7일 밝혔다.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가스시 7801 Ducharme Ave에 위치한 ‘안산자매공원’은 미국 내 한인들을 위해 조성된 공원으로, 한인들의 정신적 지주로 위상을 높이고 주요 국경일 기념식 등 각종 행사 장소로 이용되고 있다.

하지만 이성국 라스베가스 한인회장은 공원 내 한국식 청자문과 김홍도 무동 조각상의 노후화에 따른 보수의 어려움을 안산시에 호소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올 1월 라스베가스시에서 열린 ‘2020 라스베가스 소비재전자박람회(CES 2020)’에 방문한 안산시 대표단은 캐롤린 굿맨 라스베가스 시장과 빅토리아 씨맨 시의원에게 이 같은 어려움을 전달하여 조형물에 대한 개보수를 요청했으며, 지난 달 안산자매공원 내 한국전통 조형물 개보수 작업이 완료됐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이성국 한인회장과의 영상통화에서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한인 동포들을 위해서 많은 힘을 주고 계시는 한인회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안산시가 라스베가스시와 다양한 분야에서 꾸준히 교류를 이어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산자매공원은 안산시와 라스베가스시가 지난 1987년 11월9일 자매결연을 체결한 이후 1994년 3월에 조성됐으며, 안산시는 지난 1995년 10월에 라스베가스공원(일동공원)을 조성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