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16 08:15 (토)
화성시, 무상교통 지원금 첫 지급
화성시, 무상교통 지원금 첫 지급
  • 김재우 기자
  • 승인 2020.12.23 0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청소년 교통비 지원 대비 5배 규모 지급
2021년 무상교통 대상자 확대 추진, 예산 206억원 확보

[KNS뉴스통신=김재우 기자] 화성시는 11월 1일부터 시행한 만 7세 이상 18세 이하 아동청소년 무상교통 지원금을 12월 24일 첫 지급한다고 밝혔다. 무상교통 정책 시행 이후 처음으로 지급되는 지원금이어서 시민들의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

화성시 관계자는 코로나19에 따른 단계별 수업과 원격수업으로 인해 아동청소년의 대중교통 이용이 급감하여 당초 예상보다 버스이용자가 대폭 감소했다고 밝히면서, 지원금은 최초 카드발급 시 등록했던 계좌로 입금되며 계좌번호 오류 등으로 지급 받지 못하는 경우 2021년 1월에 12월분과 합산하여 소급 지급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11월분 무상교통 지급대상은 총 5,006명, 지원금액은 54,614,210원으로, 이는 2020년 상반기 경기도 청소년 교통비 지원금 55억원(1인당 월평균 2,200원) 대비 5배(1인당 지급금액기준) 규모이다.

한편 시 관계자는 2019년 화성시 아동청소년 버스이용자 12,228명(전체 122,283명)에 비해 아동청소년 무상교통 신청 접수자가 23,105명(12월 17일 기준)으로 집계되어 2019년 아동청소년 버스 이용자에 비해 두 배가량 증가하는 등 시민들의 관심과 호응이 높았다고 밝혔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완화되고 학교 운영이 정상화되는 등 코로나19 확산세가 진정되면 무상교통 이용자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하고 “시의회의 협조로 무상교통 예산 206억원이 확보된 만큼 시민들의 이동권 보장을 위해 무상교통 정책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화성시 무상교통 대상자는 2021년 7월 만 65세 이상, 10월 만 23세 이하 약 25만 6000명으로 확대되고, 2021년 본예산 206억이 투입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