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16 08:15 (토)
안산시 풍도 헬기착륙장 개·보수 준공…닥터헬기 보다 안전하고 신속하게
안산시 풍도 헬기착륙장 개·보수 준공…닥터헬기 보다 안전하고 신속하게
  • 김길암 기자
  • 승인 2020.12.31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부대 헬기착륙장 개·보수…유지 관리 위한 협약도 체결

[장애인문화신문] 김길암 기자 =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풍도 주민이 보다 안전하고 신속하게 닥터헬기를 이용할 수 있도록 헬기착륙장 개·보수 공사를 마쳤다고 30일 밝혔다.

시는 기존 군에서 운영하던 가로 13m, 세로 16m 크기의 헬기착륙장에 4천400만 원을 들여 우레탄 방수공사 및 식별표지 등을 정비하는 한편, 야간 이착륙을 위한 조명시설을 설치했다. 아울러 착륙장 주변에 풍향지시기 및 소화함도 새로 설치해 안전사고 대비도 강화했다.

이에 따라 풍도에서 응급환자 발생 시 주민들은 야간에도 언제든 안전하게 닥터헬기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이른바 ‘하늘을 나는 응급실’로 불리는 닥터헬기는 응급환자 발생 시 의사 등 전문 의료진이 탑승 출동하며, 첨단 의료장비가 구비돼 사고현장에서부터 진료를 시작해 후송 중 응급시술, 약물투여 등 처치를 통해 응급환자의 골든타임을 확보할 수 있다.

단원보건소와 헬기착륙장을 운영하는 해군부대는 지난 29일 풍도 헬기착륙장 유지 관리를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의료취약지역인 풍도를 포함해 인근 육도 주민들까지 응급상황에 신속한 이동을 위한 유기적인 관계를 맺었다.

앞서 시는 지난 2018년 12월 풍도에 보건진료소를 개소하는 등 풍도 주민의 의료복지를 위해 노력해오고 있다.

시 관계자는 “헬기 착륙구역등, 풍향지시기, 소화함 설치 등을 통해 앞으로는 주야간을 가리지 않고 응급환자를 신속하고 안전에게 이송해 생존율을 높이고 시민의 건강증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