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6 12:32 (금)
안산시, 저소득 노인 목욕 및 이·미용 바우처 지원사업 업무협약 체결
안산시, 저소득 노인 목욕 및 이·미용 바우처 지원사업 업무협약 체결
  • 김길암 기자
  • 승인 2021.03.31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음달부터 기존 목욕바우처 지원에 이·미용 지원까지 확대

[장애인문화신문] 김길암 기자 =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30일 관내 목욕·이용·미용협회와 ‘안산시 노인목욕 및 이·미용 바우처 지원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윤화섭 시장과 강정환 한국목욕중앙회 안산시지부장, 최용한 한국이용사회 안산시지부장, 황영은 대한미용사회 안산시상록지부장, 오송림 대한미용사회 안산시단원지부장 등이 참석해 안산시 노인목욕 및 이·미용 바우처 지원 사업 추진에 협력하기로 했다.

시는 2010년부터 만 65세 이상 저소득 어르신을 대상으로 목욕 바우처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미용까지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해 지난 1월 보건복지부와 사회보장제도 변경 협의를 마치고, 조례 전부개정 등 행정절차를 마무리해 다음 달부터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시는 이번 사업을 위해 2억5천여만 원의 예산을 투입, 어르신 8천700여명에게 분기별로 목욕이용권 3매와 이·미용이용권 2매를 제공한다. 이를 위해 관내 목욕 및 이·미용업체 119개소가 참여한다.

강정환 한국목욕중앙회 안산지부장은 “취약계층 어르신들을 위해 추진하는 뜻깊은 사업에 참여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윤화섭 시장은 “어르신들의 수요가 높은 이·미용 분야까지 확대 지원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이 체감할 수 있는 노인복지 정책을 지속적으로 발굴·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