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7-27 00:30 (화)
“의사 선생님, 간호사 선생님 사랑해요! 힘내세요!”
“의사 선생님, 간호사 선생님 사랑해요! 힘내세요!”
  • 김길암 기자
  • 승인 2021.07.13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지어린이집 원생 20여명, 직접 쓴 그림편지로 상록수 보건소 의료진 응원

[장애인문화신문] 김길암 기자 =성지어린이집 원생 20여명, 직접 쓴 그림편지로 상록수 보건소 의료진 응원

“코로나가 사라질 때까지 파이팅! 사랑해요.”, “더우시죠? 파이팅! 사랑해요.”

코로나19 대응에 힘을 쏟고 있는 안산시 상록보건소 선별진료소에는 지난 6일 아이들이 쓴 그림편지 20통이 도착했다.

편지에는 “의사선생님, 간호사선생님, 사랑해요! 힘내세요!”, “코로나가 사라질 때까지 파이팅”, “힘내세요, 거리두기 할게요” 등 응원과 감사의 메시지와 함께 간호사 그림도 담겨 있었다.

이는 안산시 상록구 소재 성지어린이집 원생 20명이 무더운 날씨에 코로나19 사태로 고생하는 의료진을 응원하기 위해 고사리 손으로 정성스럽게 쓴 편지다.

성지어린이집 교사는 상록수보건소 선별진료소 의료진에게 그림편지를 전달하며 “그동안 고생하시는 의료진 여러분들께 항상 감사함을 느껴왔다”며 “조금이나마 의료진 여러분께 힘이 됐으면 하는 바람으로 원생들의 마음을 전달하게 됐다”고 말했다.

상록수보건소 관계자는 “아이들의 정성 가득한 그림과 응원 메시지를 보며 잠시나마 피로를 잊고 웃을 수 있었다”며 “코로나19를 이겨내고 이전의 일상을 회복하고 안전한 안산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