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16 13:28 (목)
화성시 재난관리 능력 빛났다, ‘2021 국가재난관리 유공기관’선정돼
화성시 재난관리 능력 빛났다, ‘2021 국가재난관리 유공기관’선정돼
  • 김길암 기자
  • 승인 2021.07.27 0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 경기도 내 유일
경기도 내 인구 10만 명당 환산 코로나19 확진자수 최저

[장애인문화신문] 김길암 기자 =화성형 K방역으로 경기도 내 인구 10만 명 당 환산 확진자 수 최저치를 기록 중인 화성시가 재난관리 능력을 인정받아 행정안전부로부터 ‘2021 국가재난관리 유공 기관’에 선정됐다.

기관 표창으로는 경기도 내에서 유일하다.

이번 표창은 각 중앙부처‧지자체‧공공기관 등 326개 재난관리책임기관 및 12개 재난관리 유관단체를 대상으로 실시돼 적극적으로 재난 예방, 대비, 대응, 복구 업무를 수행한 기관에 수여됐다.

수상의 영예를 안은 화성시는 ▲자율방재단을 활용한 방역체계 구축 ▲태풍 피해시설 신속 복구를 위한 재난지원금 선지급 ▲해빙기 인명피해지역 확대 지정 및 집중 관리 ▲재난취약지역 예·경보시설 확충 등 철저한 재난관리 노력을 펼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특히 시는 조례 개정을 통해 자율방재단의 소집수당 지원 근거를 마련, 자발적인 참여와 자긍심을 높일 수 있도록 했으며, 관내 개발 사업장이 많은 점을 고려해 ‘재해영향평가위원회’를 운영하고 대형 공사장에서의 사고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이번 성과는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유관기관의 적극적인 협조 덕분”이라며,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코로나19를 비롯해 폭염과 폭우, 태풍 등 재난재해로부터 안전한 도시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