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16 13:28 (목)
장곡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 위해 손잡다
장곡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 위해 손잡다
  • 김길암 기자
  • 승인 2021.08.19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문화신문] 김길암 기자 =장곡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채화기, 공공위원장 김송진)와 시흥 장현 LH 17단지 주거행복지원센터(센터장 조경아)는 지난 8월 12일 저소득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맞춤형 서비스 연계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관내 임대아파트가 대규모 설치되면서 지난 6월 3일 시흥 장현 LH 19단지 주거행복지원센터와 협약을 체결한 뒤 2개월 만에 2차 협약이 이뤄진 셈이다.

이번 업무 협약으로 LH 17단지 주거행복지원센터는 단지 내 복지 사각지대 의심가구 정보를 장곡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공유한다.

장곡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확인된 위기 가구에 대한 개별 상담과 맞춤형 복지자원을 연계해 위기가구 방지를 위한 긴밀한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조경아 시흥 장현 LH 17단지 주거행복지원센터장은 “취약계층이 밀집 거주하는 임대주택의 특성상 위기가구 발생 위험이 높고, 긴급 지원이 이뤄져야 할 필요성이 있다”면서 “이번 협약 체결로 매우 든든한 지원군을 얻었다”며 협력체계에 대한 기대감을 표했다.

채화기 장곡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민간위원장도 “임대주택 거주자의 주거생활을 관리하는 주거행복지원센터가 위기가구에 대한 정보를 수시로 공유해주면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면서 “공유된 정보를 바탕으로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위기가구 지원에 더욱 힘쓰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