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16 13:28 (목)
시흥시여자단기청소년쉼터, 위기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 위한 버팀목
시흥시여자단기청소년쉼터, 위기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 위한 버팀목
  • 김길암 기자
  • 승인 2021.08.19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문화신문] 김길암 기자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운영 중인 시흥시여자단기청소년쉼터(소장 강성경, 위탁법인 (사)가치있는 누림))는 위기 상황에 처한 청소년을 찾아내 보호하고, 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 공로를 인정받아 경기도지사 표창을 수상했다.

시흥시여자단기청소년쉼터는 가출 등 위기 청소년의 조기 발견을 통해 범죄 및 비행예방에 힘쓰며 이들의 생활보호(의․식․주), 정서적지지 및 심리상담, 의료지원, 학업복귀, 취업지원 등 맞춤형 자립지원서비스를 제공해 신속한 가정 복귀와 사회 진출을 지원하는 사회복지 시설이다.

쉼터는 지난 2008년부터 가정․학교․사회로부터 권리를 침해받는 위기 청소년 4만 4,974명의 청소년을 보호하고 358,034건의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해왔다.

특히 쉼터에 입소한 청소년 대다수가 아동학대․가정폭력․가정해체 등의 사유로 심리․정서적으로 우울감과 불안감 호소가 높은 편이다.

이들을 위해 지역사회 내 심리연구소와의 협약을 통해 건강한 성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심리․정서, 학업 등의 사회서비스를 제공했다.

또한, 매년 1회 청소년 욕구조사를 통해 이들의 특성을 고려한 서비스 개발에도 힘을 쏟았다.

강성경 시흥시여자단기청소년쉼터 소장은 “그동안 청소년 선도․보호에 남다른 관심을 갖고 청소년유해환경 개선과 건강한 성장을 위한 환경 조성에 주력했다”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노력을 통해 지역사회의 마중물 역할에 충실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