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12 09:25 (목)
장애인, 비장애인 한마당… 장애인의 날 기념행사 풍성
장애인, 비장애인 한마당… 장애인의 날 기념행사 풍성
  • 김진호 기자
  • 승인 2022.04.15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서구, ‘제42회 장애인의 날 기념 주간 행사’ 개최
장애 인식개선 교육, 캠페인, 걷기대회 등 다채로운 행사 진행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소통과 공감의 장 마련
[사진=KNS뉴스통신 김진호 기자]
[사진=KNS뉴스통신 김진호 기자]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가 오는 20일 ‘제42회 장애인의 날’을 맞이하여 다채로운 행사를 마련했다.

구는 오는 19일부터 23일까지 5일간 ‘장애인의 날 기념 주간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행사를 통해 장애에 대한 사회적 이해와 공감을 높이고, 편견과 차별을 넘어 모두가 지역사회 주체로서 더불어 살아가는 문화를 조성한다는 취지다.

행사는 19일 장애인의 날 기념식을 시작으로 ▲장애인 정책토론회 ▲장애 인식개선 교육 ▲장애 인식개선 스폿 캠페인 ▲한걸음의 사랑 걷기대회 ▲오! 댄싱 데이 등 다양한 온‧오프라인 프로그램들이 이어진다.

먼저 구는 강서구장애인단체 총연합회와 함께 오는 19일 오후 2시 ‘장애인의 날 기념식’을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이날 기념식은 강서구장애인단체 총연합회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으로 방송되며, 장애인 인권헌장 낭독과 장애인 복지증진에 기여한 유공자에 대한 표창, 축하공연 등이 진행된다.

이어 20일에는 관내 장애인과 장애인 단체가 참여하는 ‘장애인 정책토론회가’ 열린다. 장애인 정책과 복지 현안 등을 주제로 열띤 토론이 펼쳐질 예정이다.

21일에는 오후 4시부터 2시간 동안 ‘장애 인식개선 교육’이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교육은 장애인 예술가의 스토리텔링과 문화공연으로 구성되며, 주민 누구나 강서구 공식 유튜브 채널인 i강서TV에 접속해 시청할 수 있다.

22일에는 ‘장애 인식개선 스폿 캠페인’이 진행된다. 늘푸른나무복지관 등 7개 복지시설에서 주민들이 많이 찾는 지하철 역사, 공원 등 장소를 선정해 장애인 활동사진 전시, 장애 인식개선 퀴즈, 점자 이름표 만들기 등 다양한 행사를 펼친다.

23일 오후 2시부터는 ‘한걸음의 사랑 걷기대회’가 열린다. 정해진 4곳의 걷기 코스에서 코스별로 장애인 20명과 비장애인 20명이 일대일로 짝을 이루어 함께 걸으며 서로를 이해하고 가까워지는 시간을 갖는다.

이 밖에도 강서장애인가족지원센터에서 ‘오! 댄싱 데이’ 행사를 비대면으로 진행한다. 관내 장애인과 장애인 단체를 대상으로 오는 20일까지 댄스와 노래 영상을 공개모집하고 가창력과 퍼포먼스 독창성 등을 기준으로 개인 및 단체별 수상자를 선정해 다양한 상품을 수여할 예정이다.

노현송 구청장은 “올해로 42주년을 맞은 장애인의 날을 기념해 장애인들과 주민들이 함께 어울릴 수 있는 다양한 행사를 마련했다”라며, “앞으로도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행복한 강서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 장애인복지과(☎02-2600-6436)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