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1-25 18:29 (금)
[포토] 100년, 한국 최초 흥릉수목원 늦가을 정취
[포토] 100년, 한국 최초 흥릉수목원 늦가을 정취
  • 박영환 기자
  • 승인 2022.11.17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흥릉에는 능이 없고 여전히 흥릉으로 통한다.
 

한국 최초의 수목원이 되었는데 올해로 100주년이 되었다.
 

늦가을의 정취를 물씬 느낄 수 있다.